시골 삼육초등학교에 책상을 전달하다

 

저희가 45개의 책상을 전달한 카나노가 삼육초등학교는

학생이 333명이 있는 시골학교입니다.

막상 학교의 필요성을 느껴 지역교회 사람들이 힘을 모아 만들었지만

학생들에게 공부할 수 있는 좋은 환경의 학교를 만드는 것은 쉽지 않았습니다.

333명의 학생들이 공부하지만 책상은 32개 밖에 되질 않아

대부분의 학생들은 흙바닥에 공책을 놓고 엎드려서 공부를 해야합니다.

IMG_2573.jpg

 

IMG_2571.jpg


그래서 한인철 선생님(20), 류재경 목사님(12),

기타 지역에서 봉사하시는 목사님 가정(13)의 도움으로

이 학교에 45개의 책상을 전달할 수 있었습니다.

IMG_2561.jpg

 

IMG_2586_batch.jpg


IMG_2612_batch.jpg


하나님의 은혜로 2015년 샌안토니오에서 있었던

대총회에 참석할 수 있었습니다.

전세계에서 모인 교회 지도자들과 함께

남서우간다대회의 대표로 회의에 참석할 수 있는

귀한 특권까지 가질 수 있었습니다.

150701-Sky13.jpg

 

대총회를 마치고 여러 지역을 방문하며

타향에서 열심히 신앙생활을 하는

많은 재림 성도들을 만날 수 있었습니다

그 가운데 기억에 남는 만남은 고등학교 은사님이신

한인철 선생님과의 짧은 만남이었습니다.

150808-Sky48.jpg

 

아프리카에서 선교사로 봉사하고 있는 제자에게

선생님은 환하게 웃으시며 격려해주셨습니다.

미국에서의 모든 일정을 마치고 우간다로 돌아온지 약 6개월 후

선생님으로부터 연락을 받았습니다.

선교헌금을 보냈으니 필요한 곳에 사용해달라는 내용이었습니다.

순간 가슴이 먹먹해졌습니다

스승님이신 것만으로도 감사한데 제자의 사역을 위해,

하나님의 사업을 위해 귀한 헌금을 보내주신 그 마음이 너무 감사했습니다.

평생을 교정에서 봉사하신 선생님이

제자의 사역을 위해 보내주셨으니 

우간다의 학생들을 위해 그 헌금을 사용하기로 하고

책상을 전달하게 되었습니다.

IMG_2593.jpg

 

가끔 연락해도 마음이 의지가 되는 사람이 있습니다

류재경 목사님이 그 중의 한 분으로

저희 가정이 우간다로 온 이후 매달 헌금을 보내주고 있습니다.

그 헌금을 모아 카타노가 삼육학교의 학생들을 위해

책상을 만들어 줄 수 있었습니다.

IMG_2594.jpg


기타지역에서 봉사하신 목사님 가정은

저희와 같은 해에 PMM 선교사로 지원하였습니다.

봉사하는 지역은 다르지만 각자의 선교사역을 위해 기도하며 지내다가

아프리카에 있는 영혼들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

자녀들이 몇 년간 저금한 귀한 헌금을 보내 주셨습니다.

IMG_2602.jpg


이렇게 귀한 헌금들이 모여

카타노가 삼육초등학교에서 공부하고 있는 학생들에게

책상을 선물할 수 있었습니다.

IMG_2567 (1)-down.jpg

 

이 책상에 앉아 공부하는 아이들마다

예수님의 귀한 사랑을 알게 되길 기도합니다.

IMG_2608.jpg


우간다 선교 지원 방법 보기

loverica4@gmail.com


profile